default_setNet1_2

20년여년 봉사로 사랑 전달

기사승인 2018.01.04  

공유
default_news_ad1

- 영심이 성탄절 맞아 수덕의집 찾아

   
 
사람 사는 세상을 만들어 가는 사람들(아리랑봉사단)은 성탄절을 맞아 다도면 암정리에 있는 요양원(수덕의집)을 찾았다.

지난25일 봉사단은 성탄절 외롭게 계시는 수덕의집 어르신들을 찾아 손수 준비한 음식을 대접하고 많은 가수들과 공연팀이 어르신들과 어우러져 즐거운 성탄절을 보냈다.

남궁철주(각설이), 이벤트사 대표 김정제씨가 매년 2회 이상 20년 넘게 수덕의집을 찾아 봉사활동을 해오고 있다. 특히 남궁철주씨는 광주기아자동차 생산부에 근무하면서 사회 봉사단체 회원들과 나주와 광주 등 시설을 찾아 재능기부를 하고 있으며, 2017년 대한민국 사회봉사상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명수 시민기자 najunewsn@hanmail.net

<저작권자 © 나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