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오인성 후보, 창의융합 글로벌 인재양성 추진

기사승인 2018.06.12  

공유
default_news_ad1

   
 
오인성 전남교육감 후보가 6일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해 창의융합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한 미래인재육성 정책을 발표했다.

오인성 후보는 “4차 산업혁명시대에 우리 아이들이 미래를 준비하고 주도할 수 있게 대비하려면 분과적이고 분절적 혹은 독립적인 교과 개념에서 벗어나 통합적이고 지식의 연계성을 찾아 자기만의 생각을 찾아내는 교육이 필요하다”며 “창의성을 키울 수 있는 교육을 강화하기 위해 융합교육센터를 열고 지식의 관계성을 확장하는 수업, 소통과 협업을 통해 정보를 통합하고 새로운 지식체계를 창안하는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창의 융합교육과정과 융합교육 콘텐츠를 개발해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또 오인성 후보는 “4차산업 체험학교를 열어 3D프린터, 드론, VR, 로봇, 코딩, SW, 사물인터넷 등 다양한 미래기술을 체험해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미래기술을 활용한 진로직업체험교육과 연계하겠다.”며 “단계적으로 2018년 4차산업 체험학교 개설 추진단을 구성하고 교육청 자체예산과 지자체와 중앙정부 예산을 확보에 2020년까지 인공지능, 로봇, 사물인터넷, 아두이노, 드론 체험학교를 개설하겠다.”고 공약했다.

오인성 후보는 화순 출생으로 광주교육대학교와 한국교원대대학원을 졸업했으며 25년간 교사로 학생교육을 하고, 13년간 장학사, 장학관 등을 거쳐 나주교육장을 역임했으며, 타 후보와 차별화된 장점으로 준비된 교육감, 청렴한 교육감, 따뜻한 교육감을 제시하고 있다.

나주신문 najunewsn@hanmail.net

<저작권자 © 나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